본문 바로가기
정치.시사 집필진을 추천으로 응원해주세요. 추천마다 1만 포인트를 드립니다.

[주장] 네이버 댓글전이 필요한 이유

중보 2018-01-30 (화) 10:31 7개월전 869  




네이버가 개입했던 안했던 네이버 뉴스 댓글은 일베화 되고 있다.
예전에 잘 나가던 다음 아고라가 어그로 글에 질린 많은 네티즌들로부터 외면 받아 그 역할을 상실했듯이 네이버에 질린 많은 이용자들이 네이버를 떠나고 있다.

하지만 결코 네이버를 방관해선 안된다.

네이버에서 제공하는 무수히 많은 서비스에 대해서는 대체재를 이용하는 운동이 나름의 의미를 가지겠지만 뉴스에 달리는 거짓, 혐오, 선동의 악의적 댓글을 좌시한다면 머지않아 폭탄이 되어 돌아올 것이 틀림없다.

만약 현 네이버 이용자들 중 30%만이라도 안쓰기 운동에 동참한다면 큰 영향을 줄 수도 있겠지만 그건 이미 불가능한 단계다.
표에서 보듯 네이버 일일 이용자수는 3천만명이고,
네이버를 통해 뉴스를 소비하는 이용자는 전체의 57%이다.

안쓰기 운동으로 네이버에 실질적 타격을 주기 위해선 1천만명 정도가 동참해야하는데 전혀 가능하지 않다.
오히려 그나마 깨어있는 시민들이 네이버를 외면하는 동안 뉴스 댓글은 더욱 황폐화될 것이고 더 많은 수의 선량한 시민들이 세뇌되어 악화될지 모른다. 그리고 그 악화되어가는 시민의 대다수는 향후 이 나라를 이끌 다음 세대일 확률이 매우 높다.

댓글 읽기가 짜증나고 화나고, 공감/비공감 누르는게 귀찮고 의미없어 보인다고 외면하는 순간,
매일 3천만명이 쓰레기 같은 댓글에 무방비 노출되고
그 중 상당수가 시나브로 수구세력에 편입될 수 있다.
일베로 특정된 세력의 형성과정이 이를 증명한다.

도시의 공기가 오염되면 외출을 안하거나 마스크를 쓰거나 시골로 이사를 가서 일시적으로 피할 수 있지만 오염원을 차단하거나 정화를 하지 않는 이상 한계에 부딪칠거라는걸 누구나 알고 있다.
네이버로 대표되는 포털은 오늘날 공기와 같은 존재가 되어버렸고 그것이 심각하게 오염되고 있다.

다시한번 말하지만 눈을 감는다고 세상의 존재가 부정되지 않듯,
지금은 외면보다는 악성댓글과 치열하게 싸워야 할때다.

PS. 네이버의 사회적 지배력에 대해서는 2부에서...





  • 지인에게 뉴비씨 컨텐츠를 공유해주세요. 여러분의 공유가 큰 힘이 됩니다.

중보 님의 시민기자 게시판 최신글 [더보기]


10 글자 이상 작성하실수 있습니다, 현재 0 글자 작성하셨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주장] 네이버 댓글전이 필요한 이유
중보 01-30 0 871
중보 01-30 0 871
1765 [주장] 네이버는 문파를 싫어해!
중보 01-30 1 523
중보 01-30 1 523
1764 [뉴스] 민평당 창당발기인 대회에 여자들이 왜? 1
퐁낭 01-28 5 697
퐁낭 01-28 5 697
1763 [뉴스] 혼수성태, 밀양서 부채질하다 시민 참교육 받음 1
퐁낭 01-26 14 719
퐁낭 01-26 14 719
1762 [뉴스] 정현 기권, 이게 다 안간말종-홍감탱이 때문이야
퐁낭 01-26 11 599
퐁낭 01-26 11 599
1761 [주장] 대한민국 언론들때문에 결국 피해는 국민들이 봐야 한다. 2
이성준 01-26 15 812
이성준 01-26 15 812
1760 [주장] 결승전은 베트남 응원하고 3,4위전은 한국 응원한다.
이성준 01-24 9 810
이성준 01-24 9 810
1759 [주장] 베트남-한국 결승전에서 나는 베트남 응원한다. 2
이성준 01-23 7 668
이성준 01-23 7 668
1758 [뉴스] CNN 등 외신, 현송월 보도하는 한국 언론 행태 비판
등나무 01-22 14 894
등나무 01-22 14 894
1757 [주장] 20-30대 여러분 제 마지막 글 입니다.
psycose 01-22 5 530
psycose 01-22 5 530
1756 [뉴스] "안철수는 二父之子" 박지원 심했다! 2
퐁낭 01-22 11 790
퐁낭 01-22 11 790
1755 [뉴스] 채널A, 울산 은행강도 얼굴에 노무현 일베 이미지 합성
퐁낭 01-22 12 1756
퐁낭 01-22 12 1756
1754 [주장] 가상세계의 일자리 창출 과정
psycose 01-20 7 702
psycose 01-20 7 702
1753 [주장] 유시민 작가 vs 정재승. 김진화 가상화폐 토론 SNS 반응
등나무 01-19 12 1090
등나무 01-19 12 1090
1752 [주장] 이명박 실제 구속 가능성 높다. 3
이성준 01-19 13 1266
이성준 01-19 13 1266
1751 [기타] 18일자 월스트리트 저널 1면 : 한국 기레기들은 보아라! 2
퐁낭 01-18 14 852
퐁낭 01-18 14 852
1750 [주장] 여자 아이스하키 남북 단일팀 가지고 딴지 거는 놈들에게 고함 2
낙장불입 01-18 18 926
낙장불입 01-18 18 926
1749 [뉴스] 프랑스 경제 일간지 <레제코> 야당의 분노 부르는 문 대통령의 인기
등나무 01-17 10 606
등나무 01-17 10 606
1748 [뉴스] 2017년 세계 국방비 순위...한국은 10위
하루하루 01-17 10 3515
하루하루 01-17 10 3515
1747 [주장] (연속)가상셰계속의 부동산
psycose 01-16 8 482
psycose 01-16 8 482
1746 [연재] [촬스실록 180116] 촬스는 인공기와 한반도기를 구분 못한다 1
퐁낭 01-16 17 1377
퐁낭 01-16 17 1377
1745 [뉴스] 일본 언론 ㅣ 아베 평창 올림픽 불참은 곧 자살행위 1
등나무 01-16 11 565
등나무 01-16 11 565
1744 [뉴스] 한국 언론은 정치 공정성 및 정확성 38개국 중 37위 한국 언론 불신 세계 최악 1
등나무 01-14 15 673
등나무 01-14 15 673
1743 [주장] 한국판 가상 공간정책!~??[농담이나 재미로 쓴느 글이 아닙니다.] 1
psycose 01-14 9 504
psycose 01-14 9 504
1742 [뉴스] 주식회사의 탄생 VS 코인경제 시스템 1
마케터 01-11 12 1064
마케터 01-11 12 1064
1741 [뉴스] 외신, 자유 세계에서 가장 인기있는 문재인 대통령 1
등나무 01-10 31 16607
등나무 01-10 31 16607
1740 [뉴스] 조선비즈 기레기 박정엽의 충격적인 과거 3
퐁낭 01-10 15 1840
퐁낭 01-10 15 1840
1739 [뉴스] 미국이라는 선진국이 의료공공보험이 없는 이유
하루하루 01-08 15 3207
하루하루 01-08 15 3207
상단으로